MY MENU

주변관광지

제목

정수사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07.01.10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2236
내용

정수사신라 선덕여왕 8년(639) 회정선사가 마니산 참성단을 참배하고 내려오다가 이 곳을 둘러본 뒤 이 절을 창건했다고 합니다. 그 후 함허대사가 세종 5년(1423년)에 법당 서쪽에서 맑은 물을 발견하고 정수사(淨水寺)로 이름을 바꿨다고 전해집니다. 정수사로 오르는 길은 숲이 우거져 삼림욕을 하기에도 안성맞춤입니다. 되도록 걸어서 올라가며 맑은 공기를 흠뻑 마시는 것이 좋을 거예요. 8월 중순 이후에는 길가에서 산딸기도 많이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길의 경사가 급하고, 폭이 좁기 때문에 운전자, 보행자 모두 조심하셔야 합니다.
0
0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